• 구름조금동두천 1.6℃
  • 흐림강릉 3.0℃
  • 비 또는 눈서울 2.1℃
  • 대전 2.9℃
  • 흐림대구 1.5℃
  • 흐림울산 3.5℃
  • 흐림광주 5.8℃
  • 흐림부산 5.0℃
  • 흐림고창 3.6℃
  • 흐림제주 9.2℃
  • 흐림강화 2.7℃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2.0℃
  • 흐림강진군 4.8℃
  • 흐림경주시 0.5℃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경제

순창군, 1일 발효소스생산동 개관식..'발효소스 생산기지 구축'

URL복사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전북 순창군은 1일 ‘전통발효식품 집적지구’ 내 소공인들을 위해 소포장과 소스제조시설을 갖춘 ‘발효소스생산동’을 구축하고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에는 황숙주 순창군수, 신용균 군의회 의장, 윤종욱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등 약 70여명이 참석했다.

 

‘전통발효식품 집적지구’는 고추장 장인들이 모여 있는 마을로 순창 고추장의 명성과 전통적 제조비법을 이어가며 제조와 판매가 이루어지는 곳이다.

 

군은 전통장류의 기반시설이 점차 노후화되고 종사자들의 고령화로 소공인들이 어려움을 겪자 발효소스생산동 건립사업을 추진했다.

 

발효소스 생산동은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소공인 집적지구 공동기반시설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국비 19억원과 지방비 21억원 등 총 4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구축했다.

 

시설 1층에는 소포장, 소스제조시설로 이루어진 공동생산설비실과 공동 저온창고로 구성되 있으며, 2층에는 교육실습실, 회의실, 공유오피스, 사무실과 같은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특히 로타리 파우치 포장기와 액상 삼면 스틱 포장기, 농축배합탱크 등 소스를 제조하고 다양한 형태로 포장할 수 있는 가공장비를 갖추고 있어 소공인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군은 교육실습실, 공유오피스를 통해 생산설비 지원뿐만 아니라, 체계적인 창업교육과 맞춤형 컨설팅도 적극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황숙주 군수는 “오늘 개관하는 순창발효소스생산동은 소공인 누구나 장비를 활용하여 제품을 생산, 포장, 판매할 수 있는 공간으로, 소공인들의 소득 향상과 새로운 장류시장을 개척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며, “순창의 많은 소공인들이 이 곳에서 새로운 기회와 성공을 함께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