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맑음동두천 21.1℃
  • 구름많음강릉 21.7℃
  • 구름조금서울 23.1℃
  • 구름많음대전 22.1℃
  • 대구 23.7℃
  • 소나기울산 20.8℃
  • 구름조금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2.2℃
  • 구름조금제주 24.7℃
  • 맑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3.3℃
  • 맑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메뉴

지방자치

전체기사 보기

남원시, 지리산권 최초 공공산후조리원 운영 협력

전북특자도 동부권, 지리산권 7개 보건의료기관 손잡아

[타파인신문 이상선 기자] 남원시보건소(소장 한용재)가 지리산권 지자체와 남원의료원 등 7개 보건의료기관이 13일 한자리에 모여 ‘지리산권 최초 남원시 공공산후조리원 활성화’를 위한 다자간 보건의료협의체를 구성하고 업무협력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이날 구성된 ‘지리산권 보건의료협의체’는 남원시보건소에서 주관하고 전북특자도 남원의료원, 장수군보건의료원과 전남도 2개 보건기관(구례․곡성), 경남도 2개 보건기관(함양․산청) 등 7개 보건의료기관 대표자가 손을 맞잡았다. ‘지리산권 보건의료협의체’에서는 지리산권에서 유일하게 분만산부인과를 운영하는 ‘남원의료원 산모보건의료센터’와 지리산권역 내에 최초로 설립되는 ‘남원시 공공산후조리원’을 지리산권역내 산모가 같이 이용할 수 있는 산전 산후 보건의료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기관간 산후조리원 이용 홍보와 보건의료 정보교류를 통해 안전한 출산환경과 출산친화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회의를 주관한 한용재 남원시보건소장은 “순창, 임실, 장수 등 전북특자도 동부권과 지리산권 지역내 출산을 앞둔 산모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민간산후조리원 수준의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면서 “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