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8.1℃
  • 맑음강릉 21.4℃
  • 맑음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조금대구 28.9℃
  • 맑음울산 22.2℃
  • 구름조금광주 28.1℃
  • 맑음부산 20.6℃
  • 맑음고창 24.7℃
  • 맑음제주 21.5℃
  • 맑음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8.1℃
  • 맑음강진군 24.7℃
  • 구름조금경주시 24.3℃
  • 구름조금거제 23.2℃
기상청 제공

남임순 싹다말해

순창군민 뿔났다, 결국 '터질 게 터졌다'..국지도 55호선 4차로확장 촉구 시위

24일 오전 10시 순창군 팔덕면이장단, 결의문 채택
이장단, 조속한 사업 시행 촉구

URL복사

"언제가는 터질 일이었다."

참다참다 못해 마을 주민들이 정부를 향해 불신을 드러내는 일이 발생했다.

 

전북 순창군 팔덕면 마을이장 25명은 24일 오전 10시 팔덕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정부와 순창군에 대해 국지도 55호선 4차로 확장공사를 즉각 시행해 줄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날 이장단은 '강천산 가는 길 4차선 확장공사'를 △올해 안에 착수해 줄 것 △적극적인 예산 투입 △안전조치 등의 내용이 담긴 결의문을 채택하고 시위를 벌였다.

 

국지도 55호선 구간에 있는 '순창 강천산 가는 도로'는 강천산에 매년 15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몰리면서 되레 주민들은 불편함을 호소하는 상황이다.

 

'순창 강천산 가는 도로'는 왕복 2차선으로 도로 폭이 협소하고, 선형이 불량해 상습 정체 구간으로 관광객과 주민들에게 여러가지 안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는 가운데, 수변개발사업과 수체험센터 등 관광시설이 추가로 조성되고 있어 향후 교통체증은 더욱 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황숙주 순창군수는 지난 1월 기재부와 면담을 시작으로, 이달 4일에는 진선미 국토교통위원장, 24일에는 국토부 국장 등 중앙부처와 국회를 오가며 국지도 55호선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중앙부처에 발품행정을 펼치고 있다.

앞서 순창군은 지난 2018년부터 강천산 가을 성수기에 주말 하루 최대 탐방객 10만명과 5000여대를 웃도는 차량이 일시에 몰릴 것에 대비해 셔틀버스도 운행하는 등 자구책을 나름대로 마련했지만, 교통체증을 해결하는 일은 매우 힘겨운 과제가 되고 있다.

 

정재춘 팔덕면 이장협의회 회장은 “지난 수년간 가을이면 단풍철 강천산 인파로 인한 극심한 교통정체로 고통 속에 살아왔다”면서 “이제는 정부와 순창군이 적극적으로 나서서 해결해 줄 때”라고 말했다.

 

이어 황숙주 순창군수는 "현재 최우선과제는 국지도 55호선 4차로 확장공사를 오는 6월에 예정된 ‘국도, 국지도 5개년 계획’ 국토부 최종 확정고시에서 선순위로 반영되는 것이다"며 "선순위 반영과 더불어 올해 예산에 즉시 반영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순창군과 팔덕면 이장협의회는 "국지도 55호선 4차로 확장공사는 주민의 안전과 생존권과 직결되어 있다”면서 “임기 내 공사가 착공될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해서 정부와 정치권의 적극적인 지원을 이끌어 내겠다”고 한목소리를 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