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1℃
  • 구름많음강릉 16.3℃
  • 서울 11.2℃
  • 흐림대전 12.2℃
  • 연무대구 11.4℃
  • 흐림울산 16.4℃
  • 흐림광주 12.8℃
  • 흐림부산 15.6℃
  • 흐림고창 14.0℃
  • 제주 16.5℃
  • 흐림강화 12.9℃
  • 흐림보은 9.8℃
  • 흐림금산 10.8℃
  • 흐림강진군 14.8℃
  • 흐림경주시 13.4℃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교육/체육

전북 동부권 축구 최강자 나왔다

지난 27일부터 양일간 남원에서 열려

 

 

 

 

 

전북 동부권 축구 최강자가 가려졌다.

 

지난 27일과 28일 전북 남원시 이백문화체육센터 축구장에서 진행된 ‘2019 제1회 동부권 6개시·군 축구대회’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남원시축구협회 주관으로 열린 이번 대회는 남원시와 임실군, 순창군, 장수군, 무주군, 진안군 등 전북 동부권 시군을 대표하는 유소년부와 20·30대부, 40대부, 50대부, 60대부로 나눠 모두 27개팀 900여명의 선수가 참여했다.

 

이번 대회 유소년부 우승은 임실군이 차지했으며 준우승은 남원시에게 돌아갔다.

 

20·30대부에서는 장수군이 우승해 소속팀의 이동휘 선수가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고 준우승은 순창군이 이름을 올렸다.

 

40대부 우승은 남원시였으며 김광채 선수가 최우수 선수에 선발됐고 장수군은 아쉽게도 준우승에 머물렀다.

 

50대부는 40대부와 반대로 장수군이 우승해 김연수 선수가 최우수 선수로 뽑혔고 남원시가 준우승에 그쳤다.

 

60대부는 순창군이 우승하면서 봉하송 선수가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고 장수군은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박달주 남원시축구협회 회장은 “6개 시군에서 참가한 선수단 및 협회회장님, 협회운영진, 심판진. 모두 수고 많았고 다행히 큰 부상 없이 모두 즐겁게 즐기는 대회였다”며 “항상 대회를 준비하는 동안 남원시 축구인과 축구협회 가족들에게 미안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 성공의 숨은 주역으로는 남원시축구협회 임원들의 헌신을 꼽을 수 있다.

 

정두진 사무국장을 비롯해 김광수 재무이사, 김현진 경기위원장, 조래무 운영위원장, 정상용 경기부위원장, 방규철 경기이사, 허성민 운영부위원장, 김영준 운영이사 등은 첫 대회 기획에서부터 실행까지 모든 부분을 꼼꼼히 챙겼다.

 

특히 대회 기간에는 몸을 불사르며 대회준비 상황과 경기장, 운영부스, 종합상황실 등을 바삐 오가며 부족한 일손을 채웠고 정 사무국장은 대회를 마무리하고 쓰러져 며칠간 병원 신세를 져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