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18.4℃
  • 맑음서울 22.1℃
  • 구름많음대전 21.1℃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20.1℃
  • 흐림광주 18.7℃
  • 흐림부산 22.4℃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1.7℃
  • 맑음강화 21.2℃
  • 구름많음보은 19.4℃
  • 흐림금산 18.1℃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남임순 싹다말해

제90회 춘향제 온라인 축제 가능성 확인

온라인 춘향제 호평 속에 마무리

URL복사

지난 9월 10~13일까지 전북 남원 광한루원 일원에서 열린 제90회 춘향제는 공연장의 박수와 환호 대신 조회수와 댓글로 이어지는 비대면 행사로 치러졌지만, 온라인 행사의 새로운 서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5월 개최 예정이었으나, 90년 역사상 처음으로 제90회 춘향제를 비대면 온라인 행사로 치른 춘향제전위원회는 14일 이런 자평을 내놨다.

 

그 결과 주요 프로그램인 공연과 체험 등 대다수 프로그램이 대폭 축소되었으나, 춘향제의 전통을 잇고, 새로운 환경 변화에 발빠르게 대응했다는 평가를 이끌었다.

 

비대면 춘향제는 춘향제향, 춘향선발대회, 대표브랜드공연을 온라인으로 실시간 상영했다. 또한 비대면에 따른 현장감 부족을 보완하기 위해, 유튜브 댓글을 통해 몰입도를 높혔다.

 

행사 내내 유튜브 채널 '남원와락'은 27편의 홍보 및 행사영상을 업로드해 축제 소통창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춘향선발대회 또한 철저한 비대면하에 예선 심사부터 본선 진출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던 2주간의 합숙을 취소하고, 선발대회장의 대기장소도 5개소로 분리하는 등 춘향후보들 간에도 최소화해 진행됐다.

대표브랜드 공연 '춘향은 살아있다'는 몽룡역에 지오디의 손호영, 춘향역에는 타니아, 변학도역에는 윤세웅이 출연하는 등 춘향전의 사랑이야기의 중심에서 완성도 높은 공연을 펼쳤다.

 

당시 공연중 실시간 접속 1200여 명, 총 조회수가 1만회를 넘어가며 온라인으로 즐기는 춘향제의 가능성을 확인시켜 줬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