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7℃
  • 맑음강릉 20.8℃
  • 맑음서울 21.3℃
  • 맑음대전 21.5℃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18.9℃
  • 구름조금광주 22.0℃
  • 맑음부산 20.6℃
  • 구름조금고창 21.7℃
  • 맑음제주 20.8℃
  • 맑음강화 19.9℃
  • 맑음보은 21.0℃
  • 맑음금산 21.4℃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0.8℃
  • 구름조금거제 19.4℃
기상청 제공

칼럼/기고

제왕과 책사가 풀어내는 관상의 지혜 ㊱

URL복사

34…

:

“ 원공 사람의 관상에는 어찌하여 氣와 色 이라는 것이 있는가?”

“폐하! 사람의 뼈대는 일생의 영화와 고난을 보는 것인데 뼈대 있는 집안이라는 말이 있듯이 뼈가 너무 굵지도 약하지도 않게 적당하게 있으면 그것으로 인하여 기운이 돌고, 또한 얼굴색이 좋아지니 영화롭고,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편안하니 좋습니다. 예를 들자면 집을 짓는데 철근만 몽땅 들어가고 콘크리트가 약하거나 철근은 약한데 콘크리트만 몽땅 바른다거나 하는 것은 그 집이 불안정하여 위태롭듯 사람의 뼈와 살도 이것과 동일하여서 뼈가 튼튼해야 기운이 좋고 살이 적당해야 색이 좋습니다. 그러므로 사람의 관상에는 기와 색 두 가지가 있다고 합니다. 그러므로 골격은 일생의 영고를 정하는 것이며, 기색은 당년의 편안함과 구함을 정합니다. 기색은 곧 오장육부의 여광입니다. 오장육부가 튼튼하면 밖으로 氣가 나타나는 연고로 금·목·수·화·토가 있는데 상세히 설명하였습니다. 몸 밖에 있는 것은 기고 안으로 있는 것은 색이며, 색은 싹이요, 기는 뿌리이며, 무릇 뿌리를 보면 먼저 그 싹을 볼 수 있으며, 속에 있다함은 보지 못한 것이며 밖에 있다는 것은 이미 본 것입니다. 선명한 것은 바르게 왕성한 것이며 담색은 이미 흩어진 것입니다. 무릇 어떤 일을 도모하려면 즉 그 해당하는 궁에서 보아야 합니다. 귀신은 측량 할 수 없으니 천지를 벗어 나 기가 빼어나기 때문입니다. 세간에 각양각색의 서로 다른 술수가 있지만 오직 기색을 최고로 영험하다고 하는데, 다만 두려워서 들을 수도 볼 수도 없으니, 쇠하고 왕한 것을 함부로 말하면 영험하지 않을까 두려워 예측하기 어렵습니다.” “이 말이 어렵다” 논자도 사람의 기색을 알아차리는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 한의학에서 얼굴빛이 누런 것이 간이 안 좋아서 황달이니 뭐니 하고, 심장이 안 좋으면 얼굴에 붉은 기운이 돌고, 위장이 안 좋으면 얼굴색이 푸르스름하여 체기가 있다고 하고, 폐가 좋지 않으면 얼굴이 백지장처럼 하얗고, 신장에 탈이 날 때는 눈 밑과 귀 부터 검은 기운이 돈다. 어느 날 얼굴이 시뻘건 손님이 방문하여 묻기를 “내형편이 어찌 되겠는가” 어려운 고비에 찾아온지라 조심스러워 뭐라고 위로해야 할지 몰라 망설이다 “사실대로 얘기해 드릴까요? 돌려서 얘기해 드릴까요?” “사실대로 말해주세요” 손님들은 거의 사실을 애기해 달라고 하지만 차마 상담자는 죽는다는 말을 망설인다. “얼굴이 이렇게 붉다는 것은 심장의 火氣가 충천하여 속상한일이 많겠으며 남의 집에 불난 것이 우리 집까지 번졌으니 이미 어찌할 도리가 없겠습니다.” “아~~ 이것이요 여름에 골프를 쳤더니 타서 그렇습니다.” 이 말은 타인으로 인하여 심장이 터질 것 같은 지경이며 火氣라는 것은 오행으로 심장을 나타내므로 이미 얼굴이 붉은 기운으로 점령하였다는 것은 죽음을 암시한다. 심장이 좋지 않은데 얼굴이 붉어지는 것은 가산을 탕진하며 죽을 때도 곱게 죽지 못하는 징조가 오는 것이다. 등산, 싸우나, 골프, 승마 등, 운동을 하던 얼굴이 가을 산에 단풍이 드는 것처럼 마르고 푸석하면 그 사람은 이미 지구의 기운이 사라졌다는 것이다. 이처럼 얼굴색이 변하면 문제가 온다. 다음호에 계속…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