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7.7℃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9.6℃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9.5℃
  • 맑음부산 9.7℃
  • 맑음고창 7.5℃
  • 맑음제주 11.5℃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7.5℃
  • 맑음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9.1℃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사회

군산해경, 긴급 자동차 전용번호판으로 골든타임 확보

순찰차, 수사, 구조, 해양오염 방제차량 등 8대 교체완료

URL복사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전북 군산해경은 긴급 차량으로 지정된 순찰차, 수사, 구조, 방제 차량 번호판을 정차 없이 자동 통과할 수 있도록 ‘긴급 자동차 전용 번호판’으로 교체했다.

 

‘긴급자동차 전용번호판’은 행정안전부에서 경찰이나 소방 차량 등 긴급자동차가 무인차단기를 정차 없이 자동 통과할 수 있도록 번호판의 첫 세자리에 전용 고유번호(998∼999)를 부여하는 제도로 11월부터 단계적으로 교체를 진행 하고 있다.

 

군산해경은 현재 운영 중인 파출소 순찰 차량 5대, 범죄수사용 차량 1대, 구조대 차량 1대, 해양오염방제 차량 1대 등 8대의 일반 번호판을 ‘긴급 자동차 전용 번호판’으로 교체해 범죄, 구조, 해양오염 방제 등 시간을 다투는 응급상황에서 적절한 대응을 할 수 있게 됐다.

 

군산해경은 긴급 자동차 전용 번호판 교체를 통해 해상은 물론 육상에서도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신속하게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재욱 군산해경 장비관리과장은 “이번 전용 번호판 도입으로 긴급상황 발생시 차량 진입 차단 시설이 설치된 구역(공공주택, 공공청사 등)에 통제없이 신속하게 통과가 되는 만큼 해양 재난 대응, 범죄 수사, 해양오염 방제 활동 등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