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5.6℃
  • 맑음서울 2.3℃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4.6℃
  • 맑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4.9℃
  • 맑음부산 6.3℃
  • 맑음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12.2℃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교육/체육

원광대, 2021년 나주동학농민혁명 한일국제학술대회 개최

‘나주 동학농민혁명의 세계사적 의의와 시민사회로의 확산’ 주제로 진행

URL복사

[타파인뉴스 최홍욱 기자] 원광대학교 원불교사상연구원은 오는 11일부터 12일까지 전남 나주시청 대강당에서 ‘나주 동학농민혁명의 세계사적 의의와 시민사회로의 확산’을 주제로 2021년 나주동학농민혁명 한일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지난 2019년 나주시와 원광대, 한일동학기행시민교류단이 맺은 나주 동학 위상 정립과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한일 양국 간 나주동학농민혁명 관련 자료를 공동 조사하고, 위령탑 건립 등 정의와 평화를 기반으로 한일 관계를 재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편 2006년부터 2019년까지 한일 시민이 함께 가는 동학기행단은 매년 국내 동학 전적지를 찾고, 한국과 일본 시민운동가들의 만남을 통해 활발한 풀뿌리 교류를 이어왔다. 올해는 학술대회 전날 박맹수 원광대 총장과 나천수 나주목향토문화연구회장이 장등참(고막포)전투지, 남평현청 전투지, 침산전투지, 남산촌전투지 등 나주 동학 전투 현장을 안내하고 촬영하여 일본 측에 전송할 예정이다.

 

또한 학술대회가 열리는 오는 12일은 제1부 ‘나주동학혁명의 재조명과 세계사적 의의’, 제2부 ‘나주동학혁명과 시민사회’, 제3부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박맹수 원광대 총장과 나카츠카 아키라 나라여자대 명예교수의 기조강연과 이노우에 가츠오 훗카이도대 명예교수 등 국내외 17명의 학술전문가와 패널 중심으로 9가지의 주제발표 및 토론이 펼쳐진다.

 

이번 한일국제학술대회는 전쟁 등 대량살육과 공포에서 벗어나 평화와 생명을 중시하는 기풍을 조성하고, 한반도 통일과 지구평화, 세계시민적 공공성을 확립을 목적으로 나주동학농민혁명을 기념하는 선양사업(나주동학농민혁명 참여자 조사, 희생자 위령탑 건립, 동학농민군 진혼)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