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
  • 맑음강릉 12.3℃
  • 박무서울 5.3℃
  • 구름조금대전 14.0℃
  • 맑음대구 12.5℃
  • 맑음울산 14.6℃
  • 구름많음광주 12.3℃
  • 맑음부산 16.1℃
  • 구름많음고창 13.0℃
  • 맑음제주 19.5℃
  • 흐림강화 3.9℃
  • 흐림보은 11.3℃
  • 구름많음금산 12.6℃
  • 구름조금강진군 12.0℃
  • 구름조금경주시 11.7℃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경제

남원 지리산 오미자...'출하 시작'

홍조띤 얼굴...'남원 지리산 오미자''
추석절 앞두고 200여 농가 65ha 수확

전북 남원시가 지리산 고랭지 청정지역에서 재배되어 맛과 향이 뛰어난 남원명품 지리산 오미자가 추석을 앞두고 출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오미자는 붉은 열매를 사용하는 농산품으로 기침, 가래, 허약체질, 당뇨, 잦은소변, 거친피부 등에 좋으며 머리를 맑게하며, 시력 및 숙취해소에도 좋아 한여름 더위에 지친 몸을 달래는 음료로 널리 애용되어 왔다.

 

특히 지리산 오미자는 해발 400m이상의 고랭지 청정지역에서 재배되고 있어 열매 껍질의 신맛, 단맛과 씨의 매운맛, 쓴맛, 짠맛이 훨씬 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남원 오미자는 약 200여 농가(65ha)가 재배중이며, 작물특성상 기상조건에 민감해 작년엔 폭염으로 생산량이 크게 감소하기도 했다.

 

주로 산간에 위치해 있는 오미자는 재배 특성상 적절한 관수가 생산량 유지에 중요하다.

 

남원시 농업기술센터 나상우 소장은 "2018년부터 오미자 가뭄극복을 위한 자동관수기술 시범사업을 추진 중으로 이와같은 ICT 접목된 최신기술이 농작업 편의성을 증대 시켜줄 것을 예상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품목특성에 맞는 재배 및 가공기술을 보급하여 농업인이 소득증대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